야나기차야

출전:食べログ

나라 공원의 사루사와이케 근처에 있는 차분한 분위기의 일본식 카페입니다. 약 140년 전에 창업한 역사가 있는 건물 안에서 옛 나라의 승려도 먹었다고 하는 오랫동안 지켜온 맛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명물은 나라가 발상지인 향토 요리 '나라 차메시(奈良茶飯)'와 와라비(고사리)라는 식물의 가루로 만든 일본 디저트 '와라비 모찌(고사리 떡)'입니다. 외관뿐만이 아니라 실내 장식도 일본의 전통적이 스타일로 옛 일본 수도 특유의 분위기를 즐길 수 있습니다. 가게 안에서 사루사와이케를 느긋이 바라볼 수 있는 훌륭한 장소입니다.

주소
나라현 나라시 노보리오지쵸 49
Tel
+81-742-23-4763
교통정보
나라역에서 도보 15분
영업시간/휴일
11:30-17:00월요일 휴무
공식사이트
http://yanagichaya.com/
소요시간
30분
그 외
※평균예산(1인) : 낮 ~1,000엔※메뉴 : 미니 나라 차메시 고젠 1,800엔, 와라비 모찌 600엔, 말차와 와라비 모찌 78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일본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인테리어

일본식의 가게 내부에는 풀로 만든 일본의 전통 바닥 타타미(畳)를 사용하였고 앉을 때 밑에 까는 작은 이불인 자부통(座布団)이 놓여져 있습니다. 작은 안뜰과 족자 등 일본스러운 장식에 둘러싸여 옛 수도의 정서를 느낄 수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나라의 향토 요리 '나라 차메시'를 가볍게 맛볼 수 있는 미니 밥상

'나라 차메시'는 쌀에 야채와 콩, 팥 등의 콩류를 넣어 국물이나 간장으로 조미하여 찻물로 지은 영양 만점의 향토 요리입니다. '미니 나라 차메시 고젠 (ミニ奈良茶飯御膳)'(1,800엔)은 명물인 나라 차메시와 생선 요리, 반찬과 디저트, 와라비 모찌가 함께 나오는 푸짐한 세트입니다.

출전:柳茶屋

탱글탱글 깔끔한 맛의 일본 디저트 '와라비 모찌'

또 하나의 명물인 '와라비 모찌(わらびもち)'(600엔)는 탱글탱글 젤리 상태로 만든 떡에 콩가루와 흑밀, 설탕을 곁들인 디저트입니다. 와라비라는 식물의 가루로 만든 몸에 좋은 디저트로 깔끔한 맛은 말차와 비슷합니다. 말차와 세트인 '말차와 와라비 모찌 (お抹茶とわらびもち)'(780엔)도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야나기차야

나라 공원의 사루사와이케 근처에 있는 차분한 분위기의 일본식 카페입니다. 약 140년 전에 창업한 역사가 있는 건물 안에서 옛 나라의 승려도 먹었다고 하는 오랫동안 지켜온 맛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명물은 나라가 발상지인 향토 요리 '나라 차메시(奈良茶飯)'와 와라비(고사리)라는 식물의 가루로 만든 일본 디저트 '와라비 모찌(고사리 떡)'입니다. 외관뿐만이 아니라 실내 장식도 일본의 전통적이 스타일로 옛 일본 수도 특유의 분위기를 즐길 수 있습니다. 가게 안에서 사루사와이케를 느긋이 바라볼 수 있는 훌륭한 장소입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일본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인테리어

일본식의 가게 내부에는 풀로 만든 일본의 전통 바닥 타타미(畳)를 사용하였고 앉을 때 밑에 까는 작은 이불인 자부통(座布団)이 놓여져 있습니다. 작은 안뜰과 족자 등 일본스러운 장식에 둘러싸여 옛 수도의 정서를 느낄 수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나라의 향토 요리 '나라 차메시'를 가볍게 맛볼 수 있는 미니 밥상

'나라 차메시'는 쌀에 야채와 콩, 팥 등의 콩류를 넣어 국물이나 간장으로 조미하여 찻물로 지은 영양 만점의 향토 요리입니다. '미니 나라 차메시 고젠 (ミニ奈良茶飯御膳)'(1,800엔)은 명물인 나라 차메시와 생선 요리, 반찬과 디저트, 와라비 모찌가 함께 나오는 푸짐한 세트입니다.

출전:柳茶屋

탱글탱글 깔끔한 맛의 일본 디저트 '와라비 모찌'

또 하나의 명물인 '와라비 모찌(わらびもち)'(600엔)는 탱글탱글 젤리 상태로 만든 떡에 콩가루와 흑밀, 설탕을 곁들인 디저트입니다. 와라비라는 식물의 가루로 만든 몸에 좋은 디저트로 깔끔한 맛은 말차와 비슷합니다. 말차와 세트인 '말차와 와라비 모찌 (お抹茶とわらびもち)'(780엔)도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