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바마타타이샤쿠텐

일본다움이 가득 담긴 인기영화「남자는 괴로워」의 무대로 알려져 있는 시바마타(柴又). 「타이샤쿠텐(帝釈天)」이라 불리는「다이쿄지(題経寺)」에 참배하러 가는 길은 옛 분위기가 풍기는 작은 가게들이 늘어선 곳으로, 쇼핑이나 걸으면서 먹는 것을 추천합니다. 영화에 등장하는「쿠루마야(くるまや)」의 모델이 된 당고집「타카기야 노포(高木屋老舗)」도 현존 하고 있으므로, 영화 팬들에게는 참을 수 없는 매력이 넘칩니다. 도쿄 스카이트리(東京スカイツリー)에서 가기 쉬운 것도 포인트입니다.

주소
도쿄도 카츠시카구 시바마타 7-10-3
Tel
+81-3-3657-2886
교통정보
게이세이전철 가나마치선(金町線) 시바마타역(柴又駅)에서 도보3분
영업시간/휴일
5:00-20:00(정원배관시간9:00-16:00)
무휴
공식사이트
http://www.taishakuten.or.jp/index.html
소요시간
1시간
입장료
무료정원(스이케이엔,邃渓園) ・조각갤러리 공통배관료:40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토라상(寅さん) 동상

역앞 광장에 있는 토라상 동상은, 시바마타역(柴又駅)의 상징. 영화 속의 명장면 「여행을 떠나는 토라상이 히로인, 사쿠라를 뒤돌아 보는 장면」을 모티브로 만들어진 것 입니다. 발밑에는 「남자는 괴로워」의 감독이 고향에 남긴 코멘트가 새겨져 있습니다. 토라상의 왼발을 만지면 소원이 이루어 진다는 도시전설도.

타이샤쿠텐(帝釈天)에 참배하러 가는 길

시바마타에서 내리면 토라상 동상이 마중을. 거기에서 타이샤쿠텐까지 이어지는 200m의 참배길에는 전통있는 가게가 줄 지어 있어, 변두리 분위기가 가득. 옛 일본을 체감 할 수 있습니다. 기념품을 사거나, 명물・쿠사당고(草団子)를 먹거나, 항상 많은 관광객들로 활기가 넘칩니다.

전통있는 「당고야(団子屋)」

타이샤쿠텐 앞에 있는 참배길은 참배객으로 에도시대부터 관광지로 번화했던 곳입니다. 쿠사당고나 센베(せんべい) 가게가 즐비하고, 특히 당고 가게는 전통 있는 가게가 몇 군데 있습니다. 토라상의 친가로 사용 된「토라야(とらや)」나,토라상 생가의 모델이 된「타카기야(高木屋)노포」도 현존합니다! 판매되고 있는  당고는 매우 맛있고, 푸짐한 양!

토라상 기념관

토라상의 기념관. 장소는 물론, 영화의 무대로 된 카츠시카시바마타(葛飾柴又)에 있습니다. 영화에서 실제로 사용된 세트와 기념품 코너, 디오라마 등 토라상에 관련된 여러 세계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또, 인접한「야마다 요지 박물관(山田洋次ミュージアム)」에서는 저명한 영화감독・야마다 요지(山田洋次)감독의 역사를 알 수 있습니다.

출전:gooブログ

시바마타타이샤쿠텐(柴又帝釈天)

정식 명칭은 쿄에이잔 다이쿄지(経栄山 題経寺).「시바마타타이샤쿠텐(柴又帝釈天)」이라는 것은「다이쿄지」의 통칭입니다. 옛 부터 도쿄의 명소로 많은 작품에 등장해왔습니다. 현재는 영화 「남자는 괴로워」의 주인공・토라상에 관련된 사원으로 유명합니다. 역사를 느끼게 해주는 공기를 맛봅시다.

시바마타타이샤쿠텐

일본다움이 가득 담긴 인기영화「남자는 괴로워」의 무대로 알려져 있는 시바마타(柴又). 「타이샤쿠텐(帝釈天)」이라 불리는「다이쿄지(題経寺)」에 참배하러 가는 길은 옛 분위기가 풍기는 작은 가게들이 늘어선 곳으로, 쇼핑이나 걸으면서 먹는 것을 추천합니다. 영화에 등장하는「쿠루마야(くるまや)」의 모델이 된 당고집「타카기야 노포(高木屋老舗)」도 현존 하고 있으므로, 영화 팬들에게는 참을 수 없는 매력이 넘칩니다. 도쿄 스카이트리(東京スカイツリー)에서 가기 쉬운 것도 포인트입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토라상(寅さん) 동상

역앞 광장에 있는 토라상 동상은, 시바마타역(柴又駅)의 상징. 영화 속의 명장면 「여행을 떠나는 토라상이 히로인, 사쿠라를 뒤돌아 보는 장면」을 모티브로 만들어진 것 입니다. 발밑에는 「남자는 괴로워」의 감독이 고향에 남긴 코멘트가 새겨져 있습니다. 토라상의 왼발을 만지면 소원이 이루어 진다는 도시전설도.

타이샤쿠텐(帝釈天)에 참배하러 가는 길

시바마타에서 내리면 토라상 동상이 마중을. 거기에서 타이샤쿠텐까지 이어지는 200m의 참배길에는 전통있는 가게가 줄 지어 있어, 변두리 분위기가 가득. 옛 일본을 체감 할 수 있습니다. 기념품을 사거나, 명물・쿠사당고(草団子)를 먹거나, 항상 많은 관광객들로 활기가 넘칩니다.

전통있는 「당고야(団子屋)」

타이샤쿠텐 앞에 있는 참배길은 참배객으로 에도시대부터 관광지로 번화했던 곳입니다. 쿠사당고나 센베(せんべい) 가게가 즐비하고, 특히 당고 가게는 전통 있는 가게가 몇 군데 있습니다. 토라상의 친가로 사용 된「토라야(とらや)」나,토라상 생가의 모델이 된「타카기야(高木屋)노포」도 현존합니다! 판매되고 있는  당고는 매우 맛있고, 푸짐한 양!

토라상 기념관

토라상의 기념관. 장소는 물론, 영화의 무대로 된 카츠시카시바마타(葛飾柴又)에 있습니다. 영화에서 실제로 사용된 세트와 기념품 코너, 디오라마 등 토라상에 관련된 여러 세계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또, 인접한「야마다 요지 박물관(山田洋次ミュージアム)」에서는 저명한 영화감독・야마다 요지(山田洋次)감독의 역사를 알 수 있습니다.

출전:gooブログ

시바마타타이샤쿠텐(柴又帝釈天)

정식 명칭은 쿄에이잔 다이쿄지(経栄山 題経寺).「시바마타타이샤쿠텐(柴又帝釈天)」이라는 것은「다이쿄지」의 통칭입니다. 옛 부터 도쿄의 명소로 많은 작품에 등장해왔습니다. 현재는 영화 「남자는 괴로워」의 주인공・토라상에 관련된 사원으로 유명합니다. 역사를 느끼게 해주는 공기를 맛봅시다.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