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코지

센코지(千光寺)는 806년에 창건된 절로서 오노미치(尾道)의 랜드마크입니다. 센코지산(千光寺山)의 일대를 차지한 센코지 공원 안에 있기 때문에 오노미치 시내를 한 눈에 바라볼 수 있으며, 뛰어난 경치는 오노미치의 관광 포스터의 촬영스폿으로 채택되어 있을 정도입니다. 경내에는 다양한 유래 깊은 거암기석(巨岩奇石)도 있으며 바위에 오르는 수행체험도 가능! 센코지로 가려면 센코지산로쿠역(千光寺山麓駅)에서 센코지 로프웨이를 이용하여 산쵸역(山頂駅)에서 하차하는 것이 편리합니다.

주소
히로시마현 오노미치시 히가시츠치도쵸 15-1
Tel
+81-848-23-2310
교통정보
JR오노미치역에서 오노미치 버스 혼센히가시행으로 5분, 나가에구치 하차. 센코지산 로프웨이 산로쿠역에서 로프웨이로 3분, 산쵸역 하차, 도보 10분
영업시간/휴일
종루・본당 9:00-17:00(경내 견학 자유)
무휴
공식사이트
http://www.senkouji.jp/index.html
소요시간
60분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본당에서 바라보는 절경

붉게 빛나는 본당(本堂)은 센코지의 상징으로서 그 색감으로부터 「아카도(赤堂, 붉은 법당)」라는 별명을 얻었습니다. 그 안에는 33 년에 한 번 밖에 참배할 수 없는 천수관음보살(千手観世音菩薩)이 안치되어 있습니다. 그런데도 많은 사람이 발걸음을 옮기는 이유는 산 경사면에서 밀려 나온 듯 세워진 본당에서 바라보는 절경 때문입니다. 오노미치의 시가지와 세토나이카이(瀬戸内海)를 한 눈에 바라볼 수 있습니다.

타마노니와(玉の岩)

바위 위에 동그란 구슬이 놓여진 「타마노 이와(玉の岩)」. 옛날 이 바위 위에는 보석이 놓여져 있어 그것이 세토나이카이를 비추었다고 하는 전설을 가진 바위로, 현재는 구슬이 놓여져 있습니다. 경내에는 이밖에도 거울과 같이 빛을 반사하는 바위가 있는 등 보기 드문 거암기석이 많이 있습니다. 경내 뒷편에 있는 쿠사리야마(くさり山)에서는 커다란 바위산에 오르는 수행 체험도 가능합니다.

출전:SIUYAN`S TRAVEL BLOG

센코지 공원의 벚꽃

봄이 되면 센코지가 있는 센코지 공원은 약 1,500 그루의 벚나무에서 벚꽃이 피어나 꽃구경의 명소가 됩니다. 새빨간 본당과 분홍색의 대조, 그리고 야간 조명으로 연출된 환상적인 분위기를 즐길 수 있는 등 일본의 봄을 만끽하기에 제격인 장소입니다. 벚꽃놀이를 하기에 가장 좋은 시즌은 예년 4월 상순입니다.

센코지

센코지(千光寺)는 806년에 창건된 절로서 오노미치(尾道)의 랜드마크입니다. 센코지산(千光寺山)의 일대를 차지한 센코지 공원 안에 있기 때문에 오노미치 시내를 한 눈에 바라볼 수 있으며, 뛰어난 경치는 오노미치의 관광 포스터의 촬영스폿으로 채택되어 있을 정도입니다. 경내에는 다양한 유래 깊은 거암기석(巨岩奇石)도 있으며 바위에 오르는 수행체험도 가능! 센코지로 가려면 센코지산로쿠역(千光寺山麓駅)에서 센코지 로프웨이를 이용하여 산쵸역(山頂駅)에서 하차하는 것이 편리합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본당에서 바라보는 절경

붉게 빛나는 본당(本堂)은 센코지의 상징으로서 그 색감으로부터 「아카도(赤堂, 붉은 법당)」라는 별명을 얻었습니다. 그 안에는 33 년에 한 번 밖에 참배할 수 없는 천수관음보살(千手観世音菩薩)이 안치되어 있습니다. 그런데도 많은 사람이 발걸음을 옮기는 이유는 산 경사면에서 밀려 나온 듯 세워진 본당에서 바라보는 절경 때문입니다. 오노미치의 시가지와 세토나이카이(瀬戸内海)를 한 눈에 바라볼 수 있습니다.

타마노니와(玉の岩)

바위 위에 동그란 구슬이 놓여진 「타마노 이와(玉の岩)」. 옛날 이 바위 위에는 보석이 놓여져 있어 그것이 세토나이카이를 비추었다고 하는 전설을 가진 바위로, 현재는 구슬이 놓여져 있습니다. 경내에는 이밖에도 거울과 같이 빛을 반사하는 바위가 있는 등 보기 드문 거암기석이 많이 있습니다. 경내 뒷편에 있는 쿠사리야마(くさり山)에서는 커다란 바위산에 오르는 수행 체험도 가능합니다.

출전:SIUYAN`S TRAVEL BLOG

센코지 공원의 벚꽃

봄이 되면 센코지가 있는 센코지 공원은 약 1,500 그루의 벚나무에서 벚꽃이 피어나 꽃구경의 명소가 됩니다. 새빨간 본당과 분홍색의 대조, 그리고 야간 조명으로 연출된 환상적인 분위기를 즐길 수 있는 등 일본의 봄을 만끽하기에 제격인 장소입니다. 벚꽃놀이를 하기에 가장 좋은 시즌은 예년 4월 상순입니다.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