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이지

764년에 당시의 천황이 세웠다고 전해지는 사이다이지(西大寺). 건설할 당시에는 무척 큰 절이어서 현재 남아있는 부지의 몇 배나 되는 크기였다고 전해집니다. 지금도 그 당시의 흔적을 경내에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이 절은 한때 쇠퇴하였다가 에이손(叡尊)이라는 승려가 재건하였습니다. 그 승려가 가난한 사람들에게 커다란 그릇으로 차를 나누어 준 것을 계기로 지금도 일 년에 몇 번씩 커다란 밥공기로 녹차를 마시는 무척 보기 드문 차모임이 열리는 것으로도 유명합니다.

주소
나라현 나라시 사이다이지 시바초 1-1-5
Tel
+81-742-45-4700
교통정보
긴테쓰 야마토 사이다이지역 남쪽 출구에서 도보 3분
영업시간/휴일
8:30-16:30(아이젠도/슈호칸은 9:00-)
무휴(슈호칸은 1월 15일-2월 4일, 4월 1일-5월 31일, 10월 25일-11월 15일 만 개관)
공식사이트
http://saidaiji.or.jp/
소요시간
30분
입장료
4개 불당 공통권 1,000엔(슈호칸의 폐관 기간 이외는 3개 불당 공통권 800엔), 본당 어른 400엔, 중고생 350엔, 초등학생 200엔, 슈호칸/아이젠도/시오도 각 300엔(초등학생 20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본당(本堂)

사이다이지에는 세 개의 불당이 있지만, 그중에서도 본당은 흙벽을 사용하지 않고 전부 판자로 벽을 만든 보기 드문 구조가 특징입니다. 이곳에서 가을에 열리는 사흘 동안 계속 불경을 읽는 행사가 있는데 놀랍게도 750년 이상이나 이어져 오는 전통 있는 행사예요.

탑의 자취

건설할 당초에는 본당 앞에 있는 커다란 돌 받침 위에 무려 높이 45m나 되는 탑이 서 있었다고 합니다. 유감스럽게도 지금은 그 모습을 볼 수 없지만, 받침 위에 남아있는 커다란 기둥의 흔적을 보면 당시의 장대함을 미루어 짐작할 수 있습니다.

시오도(四王堂)

시오도에는 네 명의 신이 귀신을 짓밟고 있는 불상 사천왕상(四天王像)이 안치되어 있습니다. 이것은 나라(奈良) 사람들이 보다 행복해지도록 기원하기 위해 당시의 천황이 만든 것. 천황의 너그러운 배려가 가득 찬 불상에 기도해 보세요.

사이다이지

764년에 당시의 천황이 세웠다고 전해지는 사이다이지(西大寺). 건설할 당시에는 무척 큰 절이어서 현재 남아있는 부지의 몇 배나 되는 크기였다고 전해집니다. 지금도 그 당시의 흔적을 경내에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이 절은 한때 쇠퇴하였다가 에이손(叡尊)이라는 승려가 재건하였습니다. 그 승려가 가난한 사람들에게 커다란 그릇으로 차를 나누어 준 것을 계기로 지금도 일 년에 몇 번씩 커다란 밥공기로 녹차를 마시는 무척 보기 드문 차모임이 열리는 것으로도 유명합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본당(本堂)

사이다이지에는 세 개의 불당이 있지만, 그중에서도 본당은 흙벽을 사용하지 않고 전부 판자로 벽을 만든 보기 드문 구조가 특징입니다. 이곳에서 가을에 열리는 사흘 동안 계속 불경을 읽는 행사가 있는데 놀랍게도 750년 이상이나 이어져 오는 전통 있는 행사예요.

탑의 자취

건설할 당초에는 본당 앞에 있는 커다란 돌 받침 위에 무려 높이 45m나 되는 탑이 서 있었다고 합니다. 유감스럽게도 지금은 그 모습을 볼 수 없지만, 받침 위에 남아있는 커다란 기둥의 흔적을 보면 당시의 장대함을 미루어 짐작할 수 있습니다.

시오도(四王堂)

시오도에는 네 명의 신이 귀신을 짓밟고 있는 불상 사천왕상(四天王像)이 안치되어 있습니다. 이것은 나라(奈良) 사람들이 보다 행복해지도록 기원하기 위해 당시의 천황이 만든 것. 천황의 너그러운 배려가 가득 찬 불상에 기도해 보세요.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