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사와노이케

출전:pixta

오사와노이케(大沢池)'는 다이카쿠지(大覚寺)가 사가(嵯峨)천황의 별궁 '사가인(嵯峨院)'이었던 시대에 만들어진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인공 정원입니다. 중국의 동정호(洞庭湖, 도테이코)를 참고로 하여 만들어졌기 때문에 '테이코(庭湖)'라고도 불리며, 헤이안시대(794~1185)의 형식을 지금에 전해주고 있습니다. 연못의 둘레는 약 1km이고, 연못에는 두 개의 섬이 있으며, 주변에는 벚나무, 소나무, 단풍나무가 심어져 있습니다. 북쪽에는 헤이안시대의 가집(歌集) '햐쿠닌잇슈(百人一首)'에도 등장하는 '나고소노타키아토(名古曽の滝跡)'가 남아있습니다. 봄에는 벚꽃, 가을에는 단풍, 그리고 달맞이 명소로도 유명하여 많은 사람들이 감상을 위해 방문하는 명승지입니다.

주소
교토부 교토시 우쿄구 사가오사와쵸 4
Tel
+81-75-871-0071
교통정보
JR교토(京都)역에서 시버스 28계통으로 28분, 버스 정류장 '다이카쿠지(大覚寺)' 하차, 걸어서 바로
영업시간/휴일
9:00-17:00
무휴
공식사이트
https://www.daikakuji.or.jp/
소요시간
60분
입장료
배관료 200엔, 다이카쿠지: 배관료 50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pixta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인공 정원

오사와노이케는 다이카쿠지의 동쪽에 있으며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인공 정원입니다. 커다란 연못을 중심으로 주위의 나무들이 계절에 따라 색색으로 물듭니다. 연못가에 서있는 주홍빛의 탑 '신교호탑(心経宝塔)' 과 단풍이 연못의 표면에 비친 경치는 참으로 아름답습니다. 연못에는 연꽃이 떠있고 잉어가 헤엄치고 있는 등 풍요로운 자연환경을 갖추고 있어 새들의 지저귐도 들려옵니다.

출전:pixta

햐쿠닌잇슈(百人一首)에도 등장한 나고소노타키아토(名古曽の滝跡)

'나고소노타키아토'는 약 1000년 전 폭포의 흔적입니다. 헤이안시대의 와카(和歌, 일본 고유의 정형시) 모음집 '햐쿠닌잇슈'에 '滝の音は絶えて久しくなりぬれど、名こそ流れてなほ聞こえけれ (폭포가 흐르는 물소리는 들을 수 없게 된지 오래이거늘, 그 명성은 흘러 지금까지 들려오네)'라는 후지와라노 긴토(藤原公任)의 와카가 실려있습니다. 실은 이 와카가 지어진 시기에 이미 폭포는 말라있었으므로, 예전에 있던 타키도노(滝殿, 폭포 근처에 지은 건물)의 아름다움을 생각하며 이 와카를 읊었다고 전해집니다.

출전:pixta

사가노(嵯峨野)의 가을을 맛보는 '간게츠노유베(観月の夕べ)'

달맞이 명소로 알려진 오사와노이케. '중추의 명월(中秋の名月)'이라고 불리는 음력 8월 15일에는 한 쌍의 배를 띄워 '간게츠노유베(観月の夕べ, 달맞이의 밤)'가 열립니다. 연못을 배로 한바퀴 돌면서 달을 감상하며 말차를 마시는 풍류가 있는 행사입니다. 이밖에도 특별무대에서의 법회 및 달맞이 콘서트가 열려, 사가노의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행사입니다.

출전:pixta

오사와노이케

오사와노이케(大沢池)'는 다이카쿠지(大覚寺)가 사가(嵯峨)천황의 별궁 '사가인(嵯峨院)'이었던 시대에 만들어진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인공 정원입니다. 중국의 동정호(洞庭湖, 도테이코)를 참고로 하여 만들어졌기 때문에 '테이코(庭湖)'라고도 불리며, 헤이안시대(794~1185)의 형식을 지금에 전해주고 있습니다. 연못의 둘레는 약 1km이고, 연못에는 두 개의 섬이 있으며, 주변에는 벚나무, 소나무, 단풍나무가 심어져 있습니다. 북쪽에는 헤이안시대의 가집(歌集) '햐쿠닌잇슈(百人一首)'에도 등장하는 '나고소노타키아토(名古曽の滝跡)'가 남아있습니다. 봄에는 벚꽃, 가을에는 단풍, 그리고 달맞이 명소로도 유명하여 많은 사람들이 감상을 위해 방문하는 명승지입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pixta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인공 정원

오사와노이케는 다이카쿠지의 동쪽에 있으며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인공 정원입니다. 커다란 연못을 중심으로 주위의 나무들이 계절에 따라 색색으로 물듭니다. 연못가에 서있는 주홍빛의 탑 '신교호탑(心経宝塔)' 과 단풍이 연못의 표면에 비친 경치는 참으로 아름답습니다. 연못에는 연꽃이 떠있고 잉어가 헤엄치고 있는 등 풍요로운 자연환경을 갖추고 있어 새들의 지저귐도 들려옵니다.

출전:pixta

햐쿠닌잇슈(百人一首)에도 등장한 나고소노타키아토(名古曽の滝跡)

'나고소노타키아토'는 약 1000년 전 폭포의 흔적입니다. 헤이안시대의 와카(和歌, 일본 고유의 정형시) 모음집 '햐쿠닌잇슈'에 '滝の音は絶えて久しくなりぬれど、名こそ流れてなほ聞こえけれ (폭포가 흐르는 물소리는 들을 수 없게 된지 오래이거늘, 그 명성은 흘러 지금까지 들려오네)'라는 후지와라노 긴토(藤原公任)의 와카가 실려있습니다. 실은 이 와카가 지어진 시기에 이미 폭포는 말라있었으므로, 예전에 있던 타키도노(滝殿, 폭포 근처에 지은 건물)의 아름다움을 생각하며 이 와카를 읊었다고 전해집니다.

출전:pixta

사가노(嵯峨野)의 가을을 맛보는 '간게츠노유베(観月の夕べ)'

달맞이 명소로 알려진 오사와노이케. '중추의 명월(中秋の名月)'이라고 불리는 음력 8월 15일에는 한 쌍의 배를 띄워 '간게츠노유베(観月の夕べ, 달맞이의 밤)'가 열립니다. 연못을 배로 한바퀴 돌면서 달을 감상하며 말차를 마시는 풍류가 있는 행사입니다. 이밖에도 특별무대에서의 법회 및 달맞이 콘서트가 열려, 사가노의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행사입니다.

출전:pixta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