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노미치(尾道)

히로시마현 (広島県) 남동쪽에 위치하는 항구 도시・오노미치 (尾道). 세토나이카이(瀬戸内海)를 따라서 있는 좁은 지역에 거리가 발전했기 때문에, 언덕이 많은 특징적인 거리의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제 2차 세계 대전의 공습의 피해를 입지 않았기 때문에, 옛날 그대로의 건물이 남아 있어서 향수 어린 분위기도 만점. 세계적으로 유명한 영화 감독・오즈 야스지로 (小津安二郎)의 『도쿄 모노가타리 (東京物語)』등, 많은 일본 영화의 무대가 되어 왔습니다. 오노미치 산책의 기본은 도보. 언덕 길을 걷다 보면, 절경 포인트와 귀여운 고양이등의 새로운 발견이 가득합니다.

주소
히로시마현 오노미치시
Tel
+81-848-37-9736
교통정보
JR 오노미치역 하차
공식사이트
http://www.ononavi.jp/index.html
소요시간
1일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언덕의 거리

오노미치 산책의 메인 구역은, 세토나이카이에 따라서 있는 해안 거리와, 표고 약 144m의 센코지야마 (千光寺山)와의 사이 거리. 납작돌이 깔린 언덕길이 복잡한, 옛날 그리운 시절의 일본의 풍경을 즐길 수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센코지신미치 (千光寺新道)는 관광 포스터 등의 촬영에도 쓰이는 절경 포인트. 눈 아래에 펼쳐지는 세토나이카이를 바라보며 산책을 즐겨보세요!

네코노 호소미치(猫の細道)

오노미치의 언덕길 중에서도, 왠지 매우 고양이가 많은 언덕길이 있습니다. 그것이 네코노 호소미치 (고양이의 좁은 길)입니다. 자연 발생적으로 고양이가 모이게 되었는데, 인터넷 등에서 화제를 불러, 지금은 여기저기에 고양이의 오브제도 장식 되어 있고, 고양이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꼭 들러보고 싶은 길이랍니다. 오래된 민가를 이용한 마네키네코 (招き猫, 사업운 번창 등 복을 가져오게 한다는 고양이) 미술관도 있습니다.

출전:KOSUBLOG

센코지 공원

센코지야마일대는 센코지 공원 (千光寺公園)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원내에는 정상 전망대, 오노미치의 랜드마크・센코지, 시립 미술관 등이 있습니다. 센코지 공원으로는 산로쿠역과 산쵸우역을 이으는 센코우지 케이블카 이용이 편리합니다. 또한, 센코지 공원은 봄의 벚꽃 놀이 스폿으로서도 매우 인기입니다.

센코지

806년에 만들어졌다고 하는 센코지(千光寺). 센코지야마에서 밀어 내듯이 만들어진 본당에서는, 세토나이카이의 섬들을 바라 볼 수 있습니다. 여기에서는 커플이 함께 맞출 수 있는, 빨강색과 흰색의 부적이 매우 인기랍니다! 좋은 인연을 원해서 찾아오는 사람도 많다고 합니다.

카이운토

해안 거리에서 센코지야마로 가는 길에 있는 것이 카이운토 (海雲塔)입니다. 높이 25m의 삼중탑은, 1388년 창건시에는 오중탑이었던 것을, 1692년에 위 이중을 떼어내어, 현재의 모습으로 되었습니다. 추천하고 싶은 건, 언덕길을 올라가서 삼중탑을 아래부터 바라볼 것. 여느 때와는 다른 앵글의 경관을 즐길 수 있답니다.

명물의 오노미치 라멘

오노미치에 갔다면, 반드시 먹고 싶은 것이 명물・오노미치 라멘(尾道ラーメン)입니다. 세토나이카이의 생선이나 해산물로 국물을 내어, 간장으로 간을 맞춘 깔끔한 국물에, 얇고 길쭉한 면이 서로 잘 어우러진 일품! 추천하고 싶은 곳은 JR 오노미치역의 역빌딩 내에 가게를 차린 「오노미치 라멘 타니 (尾道ラーメンたに)」입니다.  국물의 맛이 푹 배어든 챠슈와 면, 국물의 궁합은 환상적입니다.

출전:食べログ

오노미치~토모노우라 항로

오노미치와, 인기 관광지인 토모노우라 (鞆の浦)를 배로 맺어주는 것이 세토나이 크루징이 운항하는 「오노미치~토모노우라 항로」입니다. 오노미치역 앞~센코우지 케이블카 탑승장 아래 산바시 (桟橋)~토모노우라를 약 1시간, 대인 2,200엔, 소인 1,100엔으로 잇고 있습니다. 바다 위에서 보는 오노미치의 거리도 각별하답니다.

오노미치(尾道)

히로시마현 (広島県) 남동쪽에 위치하는 항구 도시・오노미치 (尾道). 세토나이카이(瀬戸内海)를 따라서 있는 좁은 지역에 거리가 발전했기 때문에, 언덕이 많은 특징적인 거리의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제 2차 세계 대전의 공습의 피해를 입지 않았기 때문에, 옛날 그대로의 건물이 남아 있어서 향수 어린 분위기도 만점. 세계적으로 유명한 영화 감독・오즈 야스지로 (小津安二郎)의 『도쿄 모노가타리 (東京物語)』등, 많은 일본 영화의 무대가 되어 왔습니다. 오노미치 산책의 기본은 도보. 언덕 길을 걷다 보면, 절경 포인트와 귀여운 고양이등의 새로운 발견이 가득합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언덕의 거리

오노미치 산책의 메인 구역은, 세토나이카이에 따라서 있는 해안 거리와, 표고 약 144m의 센코지야마 (千光寺山)와의 사이 거리. 납작돌이 깔린 언덕길이 복잡한, 옛날 그리운 시절의 일본의 풍경을 즐길 수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센코지신미치 (千光寺新道)는 관광 포스터 등의 촬영에도 쓰이는 절경 포인트. 눈 아래에 펼쳐지는 세토나이카이를 바라보며 산책을 즐겨보세요!

네코노 호소미치(猫の細道)

오노미치의 언덕길 중에서도, 왠지 매우 고양이가 많은 언덕길이 있습니다. 그것이 네코노 호소미치 (고양이의 좁은 길)입니다. 자연 발생적으로 고양이가 모이게 되었는데, 인터넷 등에서 화제를 불러, 지금은 여기저기에 고양이의 오브제도 장식 되어 있고, 고양이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꼭 들러보고 싶은 길이랍니다. 오래된 민가를 이용한 마네키네코 (招き猫, 사업운 번창 등 복을 가져오게 한다는 고양이) 미술관도 있습니다.

출전:KOSUBLOG

센코지 공원

센코지야마일대는 센코지 공원 (千光寺公園)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원내에는 정상 전망대, 오노미치의 랜드마크・센코지, 시립 미술관 등이 있습니다. 센코지 공원으로는 산로쿠역과 산쵸우역을 이으는 센코우지 케이블카 이용이 편리합니다. 또한, 센코지 공원은 봄의 벚꽃 놀이 스폿으로서도 매우 인기입니다.

센코지

806년에 만들어졌다고 하는 센코지(千光寺). 센코지야마에서 밀어 내듯이 만들어진 본당에서는, 세토나이카이의 섬들을 바라 볼 수 있습니다. 여기에서는 커플이 함께 맞출 수 있는, 빨강색과 흰색의 부적이 매우 인기랍니다! 좋은 인연을 원해서 찾아오는 사람도 많다고 합니다.

카이운토

해안 거리에서 센코지야마로 가는 길에 있는 것이 카이운토 (海雲塔)입니다. 높이 25m의 삼중탑은, 1388년 창건시에는 오중탑이었던 것을, 1692년에 위 이중을 떼어내어, 현재의 모습으로 되었습니다. 추천하고 싶은 건, 언덕길을 올라가서 삼중탑을 아래부터 바라볼 것. 여느 때와는 다른 앵글의 경관을 즐길 수 있답니다.

명물의 오노미치 라멘

오노미치에 갔다면, 반드시 먹고 싶은 것이 명물・오노미치 라멘(尾道ラーメン)입니다. 세토나이카이의 생선이나 해산물로 국물을 내어, 간장으로 간을 맞춘 깔끔한 국물에, 얇고 길쭉한 면이 서로 잘 어우러진 일품! 추천하고 싶은 곳은 JR 오노미치역의 역빌딩 내에 가게를 차린 「오노미치 라멘 타니 (尾道ラーメンたに)」입니다.  국물의 맛이 푹 배어든 챠슈와 면, 국물의 궁합은 환상적입니다.

출전:食べログ

오노미치~토모노우라 항로

오노미치와, 인기 관광지인 토모노우라 (鞆の浦)를 배로 맺어주는 것이 세토나이 크루징이 운항하는 「오노미치~토모노우라 항로」입니다. 오노미치역 앞~센코우지 케이블카 탑승장 아래 산바시 (桟橋)~토모노우라를 약 1시간, 대인 2,200엔, 소인 1,100엔으로 잇고 있습니다. 바다 위에서 보는 오노미치의 거리도 각별하답니다.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