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야키

출전:富士山ブログ

「빠르고, 싸고,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요시다 우동」을 신조로 25년을 이어온 노포「미야키(美也樹)」. 제면소에서 시작한 역사를 지닌 만큼 이곳에서는 모든 우동을 직접 손으로 뽑아내고 있습니다. 고쿠부토멘(極太麺:면 중에서 가장 굵은 면)은 후지 산의 지하수를 사용하였으며 씹는 맛이 제대로 느껴지는 쫄깃쫄깃한 식감과 부드럽게 넘어가는 목 넘김이 일품입니다. 가다랑어, 다시마, 멸치를 넣어 정성 들여 우려낸 국물은 순한 맛을 자랑합니다. 하루에 3시간밖에 영업을 하지 않지만, 문을 여는 11시에는 벌써 자리가 없는 일대에서는 유명한 곳입니다. 우동이 떨어지는 데로 문을 닫기 때문에 서두르시는 것이 좋습니다.

주소
야마나시현 후지요시다시 신니시하라 4-3-6
Tel
+81-555-24-2448
교통정보
후지큐 하이란도역에서 도보 17분
영업시간/휴일

11:00-14:00(품절 즉시 영업 종료)
휴일(일요일・공휴일)

공식사이트
http://miyaki.client.jp/
그 외
<p>※평균예산(1인):점심 360엔~ ※메뉴:히야시 타누키 360엔, 니쿠 우동 36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후지요시다시의 지역 먹거리「요시다 우동(吉田うどん)」

후지요시다시의 지역 먹거리로 유명한 「요시다 우동」. 후지산의 지하수를 사용하여 만든 넉넉한 양의 고쿠부토멘과 해산물을 제대로 우려낸 국물에 고원 양배추의 단맛이 녹아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면을 제대로 맛보고 싶을 땐 심플한 냉우동이 제격

수타식 고쿠부토멘의 풍미를 마음껏 누릴 수 있는「히야시 타누키(冷やしたぬき)」(360엔). 삶은 양배추와 텐카스(튀김옷의 찌꺼기, 요리 부재료), 그리고 무즙과 고추냉이도 함께 나옵니다. 기호에 맞게 토핑할 수 있는 양념인 스리다네(すりだね)는 참께의 풍미를 제대로 느낄 수 있는 블렌드로 우동의 맛을 더욱 빛내주는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출전:食べログ

고기를 사용한 푸짐한 메뉴

말고기와 삶은 양배추가 얹혀진「니쿠 우동(肉うどん)」(360엔). 말고기 특유의 맛과 양배추의 단맛 그리고 국물의 깊이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이곳의 인기 메뉴 중 하나입니다.

출전:食べログ

미야키

「빠르고, 싸고,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요시다 우동」을 신조로 25년을 이어온 노포「미야키(美也樹)」. 제면소에서 시작한 역사를 지닌 만큼 이곳에서는 모든 우동을 직접 손으로 뽑아내고 있습니다. 고쿠부토멘(極太麺:면 중에서 가장 굵은 면)은 후지 산의 지하수를 사용하였으며 씹는 맛이 제대로 느껴지는 쫄깃쫄깃한 식감과 부드럽게 넘어가는 목 넘김이 일품입니다. 가다랑어, 다시마, 멸치를 넣어 정성 들여 우려낸 국물은 순한 맛을 자랑합니다. 하루에 3시간밖에 영업을 하지 않지만, 문을 여는 11시에는 벌써 자리가 없는 일대에서는 유명한 곳입니다. 우동이 떨어지는 데로 문을 닫기 때문에 서두르시는 것이 좋습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후지요시다시의 지역 먹거리「요시다 우동(吉田うどん)」

후지요시다시의 지역 먹거리로 유명한 「요시다 우동」. 후지산의 지하수를 사용하여 만든 넉넉한 양의 고쿠부토멘과 해산물을 제대로 우려낸 국물에 고원 양배추의 단맛이 녹아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면을 제대로 맛보고 싶을 땐 심플한 냉우동이 제격

수타식 고쿠부토멘의 풍미를 마음껏 누릴 수 있는「히야시 타누키(冷やしたぬき)」(360엔). 삶은 양배추와 텐카스(튀김옷의 찌꺼기, 요리 부재료), 그리고 무즙과 고추냉이도 함께 나옵니다. 기호에 맞게 토핑할 수 있는 양념인 스리다네(すりだね)는 참께의 풍미를 제대로 느낄 수 있는 블렌드로 우동의 맛을 더욱 빛내주는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출전:食べログ

고기를 사용한 푸짐한 메뉴

말고기와 삶은 양배추가 얹혀진「니쿠 우동(肉うどん)」(360엔). 말고기 특유의 맛과 양배추의 단맛 그리고 국물의 깊이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이곳의 인기 메뉴 중 하나입니다.

출전:食べログ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