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 오하라 산젠인

출전:shimanto / PIXTA

한면의 이끼가 유난히 아름다운 정원 '유세이엔(有清園)'과 '슈헤키엔(聚碧園)'이 있으며, 옛날에는 고귀한 사람들이 세속과 떨어져 불도에 들어간 사원이기도 한 산젠인(三千院). 봄의 벚꽃, 여름의 수국, 가을의 단풍, 그리고 겨울의 설경, 언제 와도 마음이 치유되는 사계절의 아름다움에 둘러싸여 있습니다. 중요문화재인 '오죠고쿠라쿠인(往生極楽院)'은 1148년에 세워졌으며, 안에는 국보이자 조금 진기한 자세를 하고 있는 '아미타삼존상(阿弥陀三尊像)'이 금빛으로 빛나고 있습니다. 그 밖에도 가치 있는 문화재가 다수 있으므로 볼거리가 충분합니다.

주소
교토부 교토시 사쿄구 오하라라이코인쵸 540
Tel
+81-7-5744-2531
교통정보
JR 교토역→교토버스 오하라행으로 62분, 종점 하차, 도보 10분. 또는 교토전기철도 산조역・교토시영지하철 교토산조역에서 교토버스 오하라행으로 40분, 종점 하차, 도보 10분.
영업시간/휴일
9:00-17:00
무휴
공식사이트
http://www.sanzenin.or.jp/
소요시간
60분
입장료
70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PhotoAC

오죠고쿠라쿠인(往生極楽院)

수많은 여성들의 염원이 담겨 있는 작은 불당 오죠고쿠라쿠인(往生極楽院). 그중에는 국보 '아미타삼존상'이 모셔져 있으며, 그 모습은 거룩하고 그야말로 극락정토를 표현하고 있습니다. 옆에 있는 두 관음은 '야마토즈와리(大和座り)'라는 진귀한 자세를 하고 있습니다.

출전:kazukiatuko / PIXTA

유세이엔(有清園)

연못을 중심으로 한면이 이끼로 덮힌 정원에서는 일년 내내 사계절마다의 꽃과 나무를 즐길 수 있습니다. 정원 안에는 행복과 연명의 물이라 불리는 '금색수(金色水)'도 있습니다. 작은 지장보살인 '와라베지조(わらべ地蔵)'가 이곳 저곳에 자리잡고 있어 마치 정원을 지키는 것 같아 보입니다.

출전:46ma / PIXTA

사계절마다의 꽃

춘하추동 언제든 느긋한 시간의 흐름 속에서 계절의 꽃을 즐길 수 있는 산젠인이지만, 초여름에는 수국이 아름답게 정원을 수놓습니다. 꽃이 없는 겨울은 눈에 둘러싸입니다. 계절마다 몇번이고 찾아 오는 사람도 있을 정도로, 조용하고 어딘가 안식을 주는 일본적인 미를 갖춘 사원입니다.

출전:くむらん / PIXTA

교토 오하라 산젠인

한면의 이끼가 유난히 아름다운 정원 '유세이엔(有清園)'과 '슈헤키엔(聚碧園)'이 있으며, 옛날에는 고귀한 사람들이 세속과 떨어져 불도에 들어간 사원이기도 한 산젠인(三千院). 봄의 벚꽃, 여름의 수국, 가을의 단풍, 그리고 겨울의 설경, 언제 와도 마음이 치유되는 사계절의 아름다움에 둘러싸여 있습니다. 중요문화재인 '오죠고쿠라쿠인(往生極楽院)'은 1148년에 세워졌으며, 안에는 국보이자 조금 진기한 자세를 하고 있는 '아미타삼존상(阿弥陀三尊像)'이 금빛으로 빛나고 있습니다. 그 밖에도 가치 있는 문화재가 다수 있으므로 볼거리가 충분합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PhotoAC

오죠고쿠라쿠인(往生極楽院)

수많은 여성들의 염원이 담겨 있는 작은 불당 오죠고쿠라쿠인(往生極楽院). 그중에는 국보 '아미타삼존상'이 모셔져 있으며, 그 모습은 거룩하고 그야말로 극락정토를 표현하고 있습니다. 옆에 있는 두 관음은 '야마토즈와리(大和座り)'라는 진귀한 자세를 하고 있습니다.

출전:kazukiatuko / PIXTA

유세이엔(有清園)

연못을 중심으로 한면이 이끼로 덮힌 정원에서는 일년 내내 사계절마다의 꽃과 나무를 즐길 수 있습니다. 정원 안에는 행복과 연명의 물이라 불리는 '금색수(金色水)'도 있습니다. 작은 지장보살인 '와라베지조(わらべ地蔵)'가 이곳 저곳에 자리잡고 있어 마치 정원을 지키는 것 같아 보입니다.

출전:46ma / PIXTA

사계절마다의 꽃

춘하추동 언제든 느긋한 시간의 흐름 속에서 계절의 꽃을 즐길 수 있는 산젠인이지만, 초여름에는 수국이 아름답게 정원을 수놓습니다. 꽃이 없는 겨울은 눈에 둘러싸입니다. 계절마다 몇번이고 찾아 오는 사람도 있을 정도로, 조용하고 어딘가 안식을 주는 일본적인 미를 갖춘 사원입니다.

출전:くむらん / PIXTA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