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로몬 사카에

출전:食べログ

오사카의 부엌'이라고 불리는 생선 시상, 쿠로몬이치바(黒門市場) 안에 있는 '쿠로몬 사카에(黒門さかえ)'는 이쑤시개처럼 가는 우동 전문점. 오사카의 우동은 가늘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지만, 그 중에서도 극단적으로 가는 우동입니다. 빨리 삶아내어 손님을 기다리지 않도록 하기 위해 탄생했습니다. 간사이 풍의 색이 연하고 맛이 강한 국물과 가는 면과의 밸런스가 뛰어납니다. 명물은 카키아게(かきあげ) 튀김이 국물에 감칠맛을 더하는 '코에비미츠바(こえびみつば)'. 잘게 썬 유부가 들어 있는 심플한 '키자미 우동(きざみうどん)'도 인기입니다.

주소
오사카부 오사카시 키타구 도지마 1-4-8 히로 빌딩 1층
Tel
+81-6-6344-0029
교통정보
JR 기타신치역 11-21번 출구에서 도보 5분JR 오사카역에서 도보 10분지하철 미도스지선 요도야바시역에서 도보 5분 지하철 요츠바시선 니시우메다역에서 도보 5분
영업시간/휴일
11:30-13:3018:00-24:00 (L.O. 23:30)토요일・일요일・공휴일
공식사이트
http://www.hoso-udon.com/
소요시간
30분
그 외
※평균예산(1인): 점심~1,000엔, 저녁 1,000~2,000엔※메뉴: 코에비미츠바 1,2000엔, 키자미 우동 80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黒門さかえ

국물이 생명인 오사카 우동

다양한 종류의 가다랑어를 블렌딩해서 정성껏 우려낸 국물이 오사카 우동의 생명. 가다랑어를 자르는 방법, 두께, 부위에 이르기까지 엄선하여 고르고 있습니다. 연한 색이지만 맛이 센 국물에 끈기가 강한 가는 면의 우동이 잘 어울립니다.

출전:食べログ

고급스러운 국물에 감칠맛이 더해진 '코에비미츠바'

'코에비미츠바' (1,200엔)는 탱탱한 작은 새우와 파드득나물 튀김 '카키아게(かきあげ)'가 들어 있는 우동. 담백하고 맛이 강한 국물에 카키아게의 감칠맛과 나물의 향. 가는 우동과의 궁합이 최고입니다.

출전:食べログ

심플한 국물을 맛 볼 수 있는 '키자미 우동'

국물의 섬세한 맛을 심플하게 맛보려면 고운 유부 '쿄아게(京あげ)'를 가늘게 썬 것과 미역이 들어 있는 '키자미 우동'(800엔)을 추천합니다. 담백한 맛으로, 국물의 부드러움과 맛을 끌어냅니다.

출전:食べログ

쿠로몬 사카에

오사카의 부엌'이라고 불리는 생선 시상, 쿠로몬이치바(黒門市場) 안에 있는 '쿠로몬 사카에(黒門さかえ)'는 이쑤시개처럼 가는 우동 전문점. 오사카의 우동은 가늘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지만, 그 중에서도 극단적으로 가는 우동입니다. 빨리 삶아내어 손님을 기다리지 않도록 하기 위해 탄생했습니다. 간사이 풍의 색이 연하고 맛이 강한 국물과 가는 면과의 밸런스가 뛰어납니다. 명물은 카키아게(かきあげ) 튀김이 국물에 감칠맛을 더하는 '코에비미츠바(こえびみつば)'. 잘게 썬 유부가 들어 있는 심플한 '키자미 우동(きざみうどん)'도 인기입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黒門さかえ

국물이 생명인 오사카 우동

다양한 종류의 가다랑어를 블렌딩해서 정성껏 우려낸 국물이 오사카 우동의 생명. 가다랑어를 자르는 방법, 두께, 부위에 이르기까지 엄선하여 고르고 있습니다. 연한 색이지만 맛이 센 국물에 끈기가 강한 가는 면의 우동이 잘 어울립니다.

출전:食べログ

고급스러운 국물에 감칠맛이 더해진 '코에비미츠바'

'코에비미츠바' (1,200엔)는 탱탱한 작은 새우와 파드득나물 튀김 '카키아게(かきあげ)'가 들어 있는 우동. 담백하고 맛이 강한 국물에 카키아게의 감칠맛과 나물의 향. 가는 우동과의 궁합이 최고입니다.

출전:食べログ

심플한 국물을 맛 볼 수 있는 '키자미 우동'

국물의 섬세한 맛을 심플하게 맛보려면 고운 유부 '쿄아게(京あげ)'를 가늘게 썬 것과 미역이 들어 있는 '키자미 우동'(800엔)을 추천합니다. 담백한 맛으로, 국물의 부드러움과 맛을 끌어냅니다.

출전:食べログ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