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시마 진구

출전:Wikipedia

카시마 진구(鹿島神宮)'는 일본 전국에 약 600개 정도 있는 카시마 신사(鹿島神社)의 총본사로, 긴 역사를 지닌 유서 깊은 신사입니다. 이 곳에는 옛날에 일본을 구한 타케미가즈치노 오카미(武甕槌大神)가 진좌(鎮座)하고 있어, 신이 지나는 길이 시작되는 곳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고대 조정으로부터는 일본 국토의 동북부를 지키는 신으로서, 역대 무사 정권으로부터는 전쟁의 신으로서 신앙의 대상이 되어 왔습니다. 현재는 사악한 기운을 떨치고 인생이 잘 돌아가게 하는 힘이 있다고 하여 유명한 파워 스폿(영험한 곳)이 되어 있습니다.

주소
이바라키현 카시마시 큐츄 2306-1
Tel
+81-299-82-1209
교통정보
JR 카시마선(鹿島線) 카시마진구(鹿島神宮)역에서 도보 10분
영업시간/휴일
부적 판매소 8:00-16:30
공식사이트
http://kashimajingu.jp/
소요시간
60분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photoAC

승리・목표를 향한 파워 스폿, 오쿠노미야

본전의 옆으로 뻗어 올라가는 오쿠산도(奥参道)를 따라가면 예전의 본전이었던 '오쿠노미야(奥宮)'가 모습을 드러냅니다. 이는 전국시대의 무장 도쿠가와 이에야스(徳川家康)가 천하통일을 결정지은 전투에서 승리한 후 감사드리기 위해 지었다고 하는 건물입니다. 나무들에 둘러싸여 우두커니 서 있는 그 모습이 소박함에도 불구하고 어딘지 엄숙한 분위기를 풍기는 경내 유수의 파워 스폿으로, 목표달성을 향한 힘을 받을 수 있다고 여겨지고 있습니다.

냉정한 마음을 유지하는 파워 스폿, 카나메이시

예로부터 일본에서는 지진이 땅 속에 있는 메기가 일으키는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 메기를 진정시켜 일대를 지진으로부터 지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일컬어지는 것이 '카나메이시(要石)'입니다. 지상에는 약 7cm 밖에 보이지 않지만, 아직도 그 누구도 파내는 것에 성공하지 못했다는 전설이 있습니다. 이 돌에는 동요하는 마음을 다스리는 힘이 있다고 여겨지고 있습니다.

마음을 정화하는 파워 스폿, 미타라시노이케

경내 가장 안쪽에 있는 '미타라시노이케(御手洗池)'는 항상 샘물이 솟아오르고 있는, 바닥이 들여다보일 정도로 맑은 아름다운 연못입니다. 들어가면 어른도 아이도 수심이 가슴까지 밖에 오지 않는다는 불가사의한 현상이 일어난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연못 옆의 찻집에서는 이 곳의 물을 사용한 소바 및 커피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카시마 진구

카시마 진구(鹿島神宮)'는 일본 전국에 약 600개 정도 있는 카시마 신사(鹿島神社)의 총본사로, 긴 역사를 지닌 유서 깊은 신사입니다. 이 곳에는 옛날에 일본을 구한 타케미가즈치노 오카미(武甕槌大神)가 진좌(鎮座)하고 있어, 신이 지나는 길이 시작되는 곳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고대 조정으로부터는 일본 국토의 동북부를 지키는 신으로서, 역대 무사 정권으로부터는 전쟁의 신으로서 신앙의 대상이 되어 왔습니다. 현재는 사악한 기운을 떨치고 인생이 잘 돌아가게 하는 힘이 있다고 하여 유명한 파워 스폿(영험한 곳)이 되어 있습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photoAC

승리・목표를 향한 파워 스폿, 오쿠노미야

본전의 옆으로 뻗어 올라가는 오쿠산도(奥参道)를 따라가면 예전의 본전이었던 '오쿠노미야(奥宮)'가 모습을 드러냅니다. 이는 전국시대의 무장 도쿠가와 이에야스(徳川家康)가 천하통일을 결정지은 전투에서 승리한 후 감사드리기 위해 지었다고 하는 건물입니다. 나무들에 둘러싸여 우두커니 서 있는 그 모습이 소박함에도 불구하고 어딘지 엄숙한 분위기를 풍기는 경내 유수의 파워 스폿으로, 목표달성을 향한 힘을 받을 수 있다고 여겨지고 있습니다.

냉정한 마음을 유지하는 파워 스폿, 카나메이시

예로부터 일본에서는 지진이 땅 속에 있는 메기가 일으키는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 메기를 진정시켜 일대를 지진으로부터 지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일컬어지는 것이 '카나메이시(要石)'입니다. 지상에는 약 7cm 밖에 보이지 않지만, 아직도 그 누구도 파내는 것에 성공하지 못했다는 전설이 있습니다. 이 돌에는 동요하는 마음을 다스리는 힘이 있다고 여겨지고 있습니다.

마음을 정화하는 파워 스폿, 미타라시노이케

경내 가장 안쪽에 있는 '미타라시노이케(御手洗池)'는 항상 샘물이 솟아오르고 있는, 바닥이 들여다보일 정도로 맑은 아름다운 연못입니다. 들어가면 어른도 아이도 수심이 가슴까지 밖에 오지 않는다는 불가사의한 현상이 일어난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연못 옆의 찻집에서는 이 곳의 물을 사용한 소바 및 커피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목적별 검색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