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온 모리와키

출전:食べログ

교토의 대표적인 번화가 기온(祇園)에 있는 가게로서는 무척이나 부담 없는 가격에 본격적인 교토 요리를 맛볼 수 있다고 호평인 '기온 모리와키(祇園もりわき)'. 일본요리의 명가나 유명한 호텔 등에서 수행을 쌓은 점주가 부인과 함께 운영하는 아담하고 편안한 가게입니다. 다양한 요리를 만끽한 후에 나오는 마무리는 점주 자신이 수타로 만드는 소바. 요리에 맞춘 아름다운 식기에 제공되는 요리는 무엇이든 만족도가 높으며, 팬이 계속하여 늘어나고 있습니다.

주소
교토시 히가시야마구 기온마치 미나미가와 570-177
Tel
+81-75-525-1030
교통정보
게이한혼센 기온시조역에서 도보 약 5분, 또는 한큐쿄토센 가와라마치역에서 도보 약 8분
영업시간/휴일
12:00-13:30(L.O) / 18:00-20:00(L.O)
목요일 휴무
공식사이트
https://www.facebook.com/%E7%A5%87%E5%9C%92%E3%82%82%E3%82%8A%E3%82%8F%E3%81%8D-340034306173288/
소요시간
60분
그 외
※평균예산(한 명): 점심 6,000엔~, 저녁 10,000엔~ ※메뉴: 점심 코스 3,500엔, 저녁 코스 7,000엔/10,000엔(저녁은 서비스료 별도)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수타 소바로 마무리하는 일식 코스

이 가게의 코스 요리의 마지막에 나오는 것은 고집 있게 수타로 만든 소바. 맷돌로 소바가루를 가는 과정부터 철저하게 모든 과정을 수제로 합니다. 향기가 진한 소바는 취향에 따라 소금이나 츠유 2종류의 조미료로 맛볼 수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대만족의 '점심 코스'

가장 인기 있는 런치 코스는 이 가게의 입지 조건에서는 파격적인 3,500엔부터. 무려 6품의 요리 외에 작은 초밥 등의 밥류, 그리고 마무리 요리로 소바가 나옵니다. 본격적인 일식의 다양한 맛을 사랑스러운 가격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부부가 만들어내는 편안한 공간

카운터석을 메인으로, 그 밖에 테이블석이 1개뿐인 아담한 가게 안. 차분한 일본 분위기와 부드러운 조명의 빛, 점주 부인의 상냥한 대접에 마음이 놓이는 공간입니다. 카운터석에서는 눈앞에서 조리하는 성실한 점주의 모습도 볼 수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기온 모리와키

교토의 대표적인 번화가 기온(祇園)에 있는 가게로서는 무척이나 부담 없는 가격에 본격적인 교토 요리를 맛볼 수 있다고 호평인 '기온 모리와키(祇園もりわき)'. 일본요리의 명가나 유명한 호텔 등에서 수행을 쌓은 점주가 부인과 함께 운영하는 아담하고 편안한 가게입니다. 다양한 요리를 만끽한 후에 나오는 마무리는 점주 자신이 수타로 만드는 소바. 요리에 맞춘 아름다운 식기에 제공되는 요리는 무엇이든 만족도가 높으며, 팬이 계속하여 늘어나고 있습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수타 소바로 마무리하는 일식 코스

이 가게의 코스 요리의 마지막에 나오는 것은 고집 있게 수타로 만든 소바. 맷돌로 소바가루를 가는 과정부터 철저하게 모든 과정을 수제로 합니다. 향기가 진한 소바는 취향에 따라 소금이나 츠유 2종류의 조미료로 맛볼 수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대만족의 '점심 코스'

가장 인기 있는 런치 코스는 이 가게의 입지 조건에서는 파격적인 3,500엔부터. 무려 6품의 요리 외에 작은 초밥 등의 밥류, 그리고 마무리 요리로 소바가 나옵니다. 본격적인 일식의 다양한 맛을 사랑스러운 가격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부부가 만들어내는 편안한 공간

카운터석을 메인으로, 그 밖에 테이블석이 1개뿐인 아담한 가게 안. 차분한 일본 분위기와 부드러운 조명의 빛, 점주 부인의 상냥한 대접에 마음이 놓이는 공간입니다. 카운터석에서는 눈앞에서 조리하는 성실한 점주의 모습도 볼 수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