팜 토미타(ファーム富田)

출전:littlewormy

과거에 향수의 원료로써 일본에 들어온 라벤더는 홋카이도의 기후가 재배에 가장 적합하다고 하여 1940년경부터 나카후라노(中富良野)에서 재배되기 시작했는데, '팜 토미타'는 1958년에 바로 이 후라노 지역에 개장한 농원입니다. 약 1만㎡의 대지가 라벤더로 뒤덮인 라벤더 밭을 비롯하여 계절마다 각기 다른 아름다운 꽃을 즐길 수 있는 7종류의 밭이 있어, 방문객들은 질릴 틈이 없답니다. 원내에는 포푸리와 향수, 드라이 플라워 제작 과정을 견학하거나 책갈피 만들기 체험도 할 수 있습니다.

주소
홋카이도 소라치군 나카후라노쵸 키센기타 15
Tel
+81-167-39-3939
교통정보
JR 후라노선 라벤다 바타케역에서 도보 7분 (라벤다 바타케역은 여름에만 운영) JR 후라노선 나카후라노역에서 도보 25분
영업시간/휴일
원내 24시간 개방 (숍은 각각 영업 시간이 다릅니다)
무휴 (일부 시설은 동절기 휴업기간이 있습니다)
공식사이트
http://www.farm-tomita.co.jp/
소요시간
2.5 시간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트래디셔널 라벤더 바타케(トラディショナルラベンダー畑)

트래디셔널 라벤더 바타케(トラディショナルラベンダー畑)는 일본에서 가장 역사가 있는 라벤더 밭이자, 팜 토미타의 원점인 곳입니다. 나카후라노의 웅대한 자연을 배경으로 완만한 경사면이 온통 보라색 라벤더로 뒤덮인 광경은 그야말로 장관입니다. 밭 옆에는 라벤다에서 에센셜 오일을 추출하는 일본 유일의 증류 공장인 '조류노이에(蒸留の舎)' 등 라벤더 관련 시설이 모여 있습니다.

출전:ファーム富田

이로도리노 하타케 (彩りの畑)

이로도리노 하타케(彩りの畑)는 라벤더 밭과 함께 팜 토미타의 대명사로, 보라색 라벤더, 흰색 안개꽃, 분홍색 아르메리아 등 7 빛깔의 꽃이 선명한 그라데이션을 선사합니다. 마치 지상에 무지개를 걸어놓은 듯한 광경은 사진 촬영 포인트로도 큰 인기랍니다. 이로도리 꽃밭의 전경을 즐기고 싶은 분께는 '모리노 이에(森の舎)'의 전망 데크에서 견학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하나비토노 이에(花人の舎)

팜 토미타의 웰컴 하우스인 '하나비토노 이에(花人の舎)'에는 1층에 매장과 카페, 2층에 라벤더 자료관을 갖추고 있습니다. 커피숍에서는 기념품으로 오리지널 허브 코롱이나 라벤더 비누를 구입할 수도 있고, 카페에서 라벤더 소프트크림을 맛보는 것도 좋답니다. 이곳은 팜 토미타에 오면 꼭 들러야 하는 명소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출전:Honda Dong

출전:ファーム富田

팜 토미타(ファーム富田)

과거에 향수의 원료로써 일본에 들어온 라벤더는 홋카이도의 기후가 재배에 가장 적합하다고 하여 1940년경부터 나카후라노(中富良野)에서 재배되기 시작했는데, '팜 토미타'는 1958년에 바로 이 후라노 지역에 개장한 농원입니다. 약 1만㎡의 대지가 라벤더로 뒤덮인 라벤더 밭을 비롯하여 계절마다 각기 다른 아름다운 꽃을 즐길 수 있는 7종류의 밭이 있어, 방문객들은 질릴 틈이 없답니다. 원내에는 포푸리와 향수, 드라이 플라워 제작 과정을 견학하거나 책갈피 만들기 체험도 할 수 있습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트래디셔널 라벤더 바타케(トラディショナルラベンダー畑)

트래디셔널 라벤더 바타케(トラディショナルラベンダー畑)는 일본에서 가장 역사가 있는 라벤더 밭이자, 팜 토미타의 원점인 곳입니다. 나카후라노의 웅대한 자연을 배경으로 완만한 경사면이 온통 보라색 라벤더로 뒤덮인 광경은 그야말로 장관입니다. 밭 옆에는 라벤다에서 에센셜 오일을 추출하는 일본 유일의 증류 공장인 '조류노이에(蒸留の舎)' 등 라벤더 관련 시설이 모여 있습니다.

출전:ファーム富田

이로도리노 하타케 (彩りの畑)

이로도리노 하타케(彩りの畑)는 라벤더 밭과 함께 팜 토미타의 대명사로, 보라색 라벤더, 흰색 안개꽃, 분홍색 아르메리아 등 7 빛깔의 꽃이 선명한 그라데이션을 선사합니다. 마치 지상에 무지개를 걸어놓은 듯한 광경은 사진 촬영 포인트로도 큰 인기랍니다. 이로도리 꽃밭의 전경을 즐기고 싶은 분께는 '모리노 이에(森の舎)'의 전망 데크에서 견학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하나비토노 이에(花人の舎)

팜 토미타의 웰컴 하우스인 '하나비토노 이에(花人の舎)'에는 1층에 매장과 카페, 2층에 라벤더 자료관을 갖추고 있습니다. 커피숍에서는 기념품으로 오리지널 허브 코롱이나 라벤더 비누를 구입할 수도 있고, 카페에서 라벤더 소프트크림을 맛보는 것도 좋답니다. 이곳은 팜 토미타에 오면 꼭 들러야 하는 명소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출전:Honda Dong

출전:ファーム富田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