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온인

출전:けんじ / PIXTA

‘나무아미타불’이라고 기도를 하면 모든 사람을 평등하게 구할 수 있다는 염불(念仏)의 가르침이 처음 펼쳐진 정토종의 총본산. 개조인 호넨(法然)이 이곳에서 포교를 시작하여 생애를 마친, 840년의 역사를 가진 염불의 성지입니다. 도쿠가와 3대의 장군들에게 지원을 받아 형성된 광활한 경내에는 2000명이 한꺼번에 참배할 수 있는 당 ‘미에이도(御影堂)'(2019년까지 수리 예정)와 목조 건축으로서는 일본 최대규모인 국보 산몬(三門), 중요문화재로 106동이나 되는 장대한 가람 등이 있습니다. 일본의 사계절의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는 정원도 관광객을 매료시키고 있습니다.

주소
京都府京都市東山区林下町400
Tel
+81-75-531-2111
교통정보
교토 시영 지하철 히가시야마역 2번 출구→도보 10분. 또는 JR 교토역→시 버스 206 계통으로 20분, 버스정류장: 치온인 앞 하차 도보 5분 메이신 고속도로 교토히가시 IC에서 산조도리 경유 5km 20분
영업시간/휴일
9:00-16:30
무휴
시기에 따라 영업시간, 정기휴무일이 변동되므로, 상세 사항은 공식 사이트를 확인하세요.
공식사이트
http://www.chion-in.or.jp/
소요시간
30분
입장료
경내 자유 (유젠엔 배관 300엔, 호죠 정원 400엔)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Kissy / PhotoAC

산몬(三門)

현존하는 목조 건축 중에 일본 최대규모라고 말해지는 산몬(三門). 높이는 24m, 너비는 50m, 지붕 기와의 수는 무려 70,000장에 이릅니다. 상부에는 많은 불상이 모셔져 있는 불당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장엄한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출전:twitter

미에이도(御影堂)

2,000명이 참배할 수 있는, 치온인의 중심이 되는 거대한 불당 ‘미에이도(御影堂)’. 2019년까지는 수리 때문에 안에는 들어갈 수 없지만 그 장대한 건축에 압도당합니다. 깊이 35m, 폭 45m의 웅대한 스케일의 이 당은 400년간 많은 참배객을 맞이하여 왔습니다.

호죠(方丈) 정원

1641년에 세워진 스님이 사는 건물인 크고 작은 2개의 호죠(方丈)를 둘러싸듯이 만들어진 정원. 넓은 연못의 수면에는 배후의 히가시야마(東山)의 나무들이 비치며, 일본 문화의 정취의 깊이를 표현하고 있습니다. 사계절마다의 정취가 넘치는 아름다운 풍경에 모두가 매료됩니다.

출전:twitter

치온인

‘나무아미타불’이라고 기도를 하면 모든 사람을 평등하게 구할 수 있다는 염불(念仏)의 가르침이 처음 펼쳐진 정토종의 총본산. 개조인 호넨(法然)이 이곳에서 포교를 시작하여 생애를 마친, 840년의 역사를 가진 염불의 성지입니다. 도쿠가와 3대의 장군들에게 지원을 받아 형성된 광활한 경내에는 2000명이 한꺼번에 참배할 수 있는 당 ‘미에이도(御影堂)'(2019년까지 수리 예정)와 목조 건축으로서는 일본 최대규모인 국보 산몬(三門), 중요문화재로 106동이나 되는 장대한 가람 등이 있습니다. 일본의 사계절의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는 정원도 관광객을 매료시키고 있습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Kissy / PhotoAC

산몬(三門)

현존하는 목조 건축 중에 일본 최대규모라고 말해지는 산몬(三門). 높이는 24m, 너비는 50m, 지붕 기와의 수는 무려 70,000장에 이릅니다. 상부에는 많은 불상이 모셔져 있는 불당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장엄한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출전:twitter

미에이도(御影堂)

2,000명이 참배할 수 있는, 치온인의 중심이 되는 거대한 불당 ‘미에이도(御影堂)’. 2019년까지는 수리 때문에 안에는 들어갈 수 없지만 그 장대한 건축에 압도당합니다. 깊이 35m, 폭 45m의 웅대한 스케일의 이 당은 400년간 많은 참배객을 맞이하여 왔습니다.

호죠(方丈) 정원

1641년에 세워진 스님이 사는 건물인 크고 작은 2개의 호죠(方丈)를 둘러싸듯이 만들어진 정원. 넓은 연못의 수면에는 배후의 히가시야마(東山)의 나무들이 비치며, 일본 문화의 정취의 깊이를 표현하고 있습니다. 사계절마다의 정취가 넘치는 아름다운 풍경에 모두가 매료됩니다.

출전:twitter

예약하기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