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다마 쇼텐

출전:食べログ

벽돌이 깔린 골목길 뒷쪽에 있는 옛 일본의 분위기를 자아내는 이자카야. 고로케나 치킨라이스 등의 옛 찻집 메뉴에서부터 계절 생선회나 텐푸라 등의 이자카야 메뉴까지 다양하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대형 음료메이커 '산토리'가 1907년에 발매해 대히트하여 현재도 판매되고 있는 그리운 맛이 나는 감미 과실주 '아카다마(赤玉) 포트와인(현재 명칭은 '아카다마 스위트와인')'을 사용한 레트로한 칵테일도 있습니다.

주소
히로시마현 쿠레시 나카도리 4-1-25
Tel
+81-823-22-2565
교통정보
JR쿠레선 쿠레역 도보 12분
영업시간/휴일
17:00-24:00(L.O. 23:30) 월요일 휴무
소요시간
30분
그 외
※평균예산 (1인) : 1,000~2,000엔※메뉴: 해군 롤캬베츠 700엔, 아카다마 포트와인 칵테일 각 480엔※신용카드 사용가능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레트로한 일본의 분위기가 풍기는 점내

쇼와 시대(1926~1989년)의 옛날 좋았던 시절의 일본을 본딴 점내에는 레트로한 옛 광고나 청량음료수의 병 등을 디스플레이하고 있습니다. 고객의 각 테이블에는 다가시(駄菓子, 불량식품 과자) 모둠을 서비스로 내거나, 가게 밖에는 상품권이나 서비스권이 나오는 '가챠가챠(ガチャガチャ)'라는 자동판매기가 있는 등 재미있는 연출을 하고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해군의 레시피를 재현 '해군 롤캬베츠'

아카다마 쇼텐(赤玉商店)이 있는 히로시마현 쿠레(呉)시는 과거 해군이 있던 마을. '해군 미식'이라고 하는 지역 요리가 주목을 끌고 있습니다. 해군의 롤캬베츠(ロールキャベツ, 양배추쌈)을 당시의 레시피대로 재현한 '해군 롤캬베츠' (700엔)는 토마토소스가 심플하며 맛이 깊은 일품입니다.

옛날 그대로의 와인을 사용한 레트로한 칵테일도

1907년에 일본에서 발매된 감미 과실주 '아카다마 포트와인'을 사용한, 어딘지 옛스러운 풍미가 나는 칵테일도 있습니다. 소다에 희석한 '아카다마 펀치(赤玉パンチ)' (480엔), 오렌지주스와 섞은 '아카다마 네이블(赤玉ネーブル)' (480엔) 등 단맛이 강하고 신기하며 향수가 어린 기분이 드는 칵테일입니다.

아카다마 쇼텐

벽돌이 깔린 골목길 뒷쪽에 있는 옛 일본의 분위기를 자아내는 이자카야. 고로케나 치킨라이스 등의 옛 찻집 메뉴에서부터 계절 생선회나 텐푸라 등의 이자카야 메뉴까지 다양하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대형 음료메이커 '산토리'가 1907년에 발매해 대히트하여 현재도 판매되고 있는 그리운 맛이 나는 감미 과실주 '아카다마(赤玉) 포트와인(현재 명칭은 '아카다마 스위트와인')'을 사용한 레트로한 칵테일도 있습니다.

※ 위의 정보는 일본어 혹은 Google을 통해 기계적으로 번역된 영어로 표시되므로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전:食べログ

레트로한 일본의 분위기가 풍기는 점내

쇼와 시대(1926~1989년)의 옛날 좋았던 시절의 일본을 본딴 점내에는 레트로한 옛 광고나 청량음료수의 병 등을 디스플레이하고 있습니다. 고객의 각 테이블에는 다가시(駄菓子, 불량식품 과자) 모둠을 서비스로 내거나, 가게 밖에는 상품권이나 서비스권이 나오는 '가챠가챠(ガチャガチャ)'라는 자동판매기가 있는 등 재미있는 연출을 하고 있습니다!

출전:食べログ

해군의 레시피를 재현 '해군 롤캬베츠'

아카다마 쇼텐(赤玉商店)이 있는 히로시마현 쿠레(呉)시는 과거 해군이 있던 마을. '해군 미식'이라고 하는 지역 요리가 주목을 끌고 있습니다. 해군의 롤캬베츠(ロールキャベツ, 양배추쌈)을 당시의 레시피대로 재현한 '해군 롤캬베츠' (700엔)는 토마토소스가 심플하며 맛이 깊은 일품입니다.

옛날 그대로의 와인을 사용한 레트로한 칵테일도

1907년에 일본에서 발매된 감미 과실주 '아카다마 포트와인'을 사용한, 어딘지 옛스러운 풍미가 나는 칵테일도 있습니다. 소다에 희석한 '아카다마 펀치(赤玉パンチ)' (480엔), 오렌지주스와 섞은 '아카다마 네이블(赤玉ネーブル)' (480엔) 등 단맛이 강하고 신기하며 향수가 어린 기분이 드는 칵테일입니다.

예약하기

전체 보기